민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현욱전도사, 목사사칭
거짓교리전파 , 거짓목사사칭, 거짓신천지 신도 지명
황규학 (3787)
구리시 이단 상담소장으로 알려진 신현욱전도사가 총신대학원을 들어가기 전부터 이미 목사를 사칭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신현욱은 신천지안에서는 이만희를 신격화하다가 쫓겨나서, 바로 교회를 세워 신학교를 졸업하지도 않고 안수도 받지 않은 상황에서 목사를 사칭해 온 것으로 드러났다.
 
신현욱은 안수도 받지않고 목사행세를 하고, 이상인은 안수세탁을 하고 목사행세를 하는 것이다. 그러나 신현욱은 총회 이대위원장 출신인 최삼경이 비호하고, 이단조작에 가담했고, 이대위는 신도들편이 아니라 신현욱의 말만 듣고, 이단조작을 기정사실화하고 있고, 총회재판국은 안수세탁을 한 자를 9개월이 다 되도록 재판을 하지 않고, 타협을 시도하고 있다. 총회는 최삼경의 이단교리를 수수방조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단이 아니라는 것이다.
 
현재 신현욱은 전국대형교회를 다니면서 신천지에 대한 비판을 하고 있는데 진실성이 의심됨으로, 과연 정통장로교에서 요구하는 신앙고백에 하자가 없는지 다시 세밀하게 점검을 해야할 것이다. 최근에는 최삼경과 함게 이단조작에 가담하여 그의 정체성을 더욱 의심스럽게 만들고 있다. 이대위는 신현욱의 말만 듣고 강북제일교회 신도들을 신천지로 몰아 기독공보에 흘리기도 했다. 
 
예장통합교단은 이만희를 신격화하고, 신천지 탈퇴후에도 목사를 사칭했던 신현욱이 진실성과 신앙성이 있는지, 여전히 신천지 잔재가 남아있는지, 그의 말이 진실인지 충분히 검증을 해야 할 것이다.
 
강북제일교회 반강사모회원들은 신현욱 말을 따르고 있다. 이은훈씨는 자신이 하경호집사와 윤석두외 강사모 회원들이 신천지인줄을 모르지만 신현욱이 신천지라고 해서 신천지라고 믿고 있다고 전했다.   
 
신현욱은 신천지에 있을 때는 신천지에서 요구하지도 않은 거짓교리를 전하다가 쫓겨났고, 신천지에서 쫓겨난 이후에는 신학교도 졸업하거나 교단도 없는 상태에서 거짓 목사행세를 하고, 총신대학원을 졸업한 상태에서는 거짓 이단조작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현욱 옆에는 최삼경이 있었고 최삼경과 함께 신천지 박멸역할을 하고 있다.
 
또다른 신천지?
 
강북제일교회는 강북제일교회 교인들이 신천지가 아니라 신현욱이 거짓말을 하는 것을 보았을 때, 또 다른 신천지이며, 진용식처럼 전국을 돌아다니면서 신천지 박멸작업을 통해 수많은 강사비를 벌어들이고 있다고 하였다. 진용식목사는 제칠일안식교에서 나와 강제개종작업으로 수십억대의 돈을 벌어들이고 있고, 신현욱씨도 신천지와 관련 한국교회 강사로 나서면서 수많은 강사비를 벌어들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삼경도 이단박멸운동을 한다며 '교회와 신앙'저널을 만들어 전국교회로부터 엄청난 자금을 거둬들였다. 광성교회만해도 3억이다.  
 
결국 이단에 몸을 담았던 사람들이 소속 이단을 쫓겨나거나 탈퇴하는 형식을 띠면 소속교단을 비난하면서 수천만원에서 수십억대까지 금품을 수수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삼경은 두 사람과 연대하고 있다. 
 
불행하게도 예장통합이대위(위원장 최기학목사, 서기 박도현 목사)가 신천지 골수의 말을 듣고, 정통 예장통합교인들의 말은 듣지 않고 있는 것이다. 
 
최기학 이대위원장과 박도현 서기의 말에 의하면 신천지를 탈퇴한 사람들의 말을 들어볼 때 강북제일교회에 신천지가 있는 것 같다고 하였다. 그러나 그들은 강사모의 말은 한번도 들어보지 않았고, 신현욱의 주장만 믿고 강북제일교회 교인들을 신천지로 몰고 있다.  이대위가 교단 산하의 교인들을 보호하지 않고 오히려 신천지출신의 말만 보호하고있다.    
 
이대위의 목적은 교인들의 신앙을 보호하는 것이 목적인데 교인들을 보호하지 않고 오히려 증거없이 이단으로 몰아 이대위가 총회규칙을 위반하고 있는 실정이다. 그렇다면 이대위가 강북제일교회 교인들을 신천지로 생각하여 평양노회에 고발해야 한다. 고발하지 않으면 이대위가 직무를 유기하는 것이다.                       


 
현재 신현욱은 검증이 안된 사람인데 최삼경이하 최기학, 박도현 목사가 그의 입을 믿고, 강북제일교회 교인들을 신천지로 몰고 있는 것이다. 교인들을 우선 보호해야 할 이대위가 신천지출신의 말을 우선하여 믿고있다. 교단을 위한 이대위인지 신천지를 위한 이대위인지 모를 정도이다.   


 
기사입력: 2013/01/18 [18:06]  최종편집: ⓒ lawnchurch
 
자칼 13/01/21 [11:47] 수정 삭제  
  신현욱이라하는~신앙계~쓰레기를말을~써놓은것을~일거야하니~~내눈을심히파버리고싶다~
신천지이만희에 개새끼짓을하던쓰레기같이종자을 왜자꾸~하나님의교회에서받아드리구~
그러는지 나는 잘할수없지만~저런 개쓰레기을 당신들도 같은쓰레기들이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