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교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사의 범죄
사무엘하 24장 1절 ~ 10절
유장춘 (357)

  

○ 하나님께서는 죄를 미워하시기 때문에 죄지은 자를 심판하십니다. 죄를 지은 장본인은 지도자인 경우도 있고, 다수의 사람들인 경우도 있습니다. 특이한 경우는 백성의 죄로 인하여 지도자가 실수를 하여 심판을 받는 경우도 있습니다.

 

○ 본문의 이해를 돕기 위해서 사례를 말씀드리겠습니다. 히틀러는 2차 세계대전으로 인류에 커다란 재앙을 제공하였습니다.

 

평범한 공무원 집안에서 태어난 화가 지망생이었던 그가 1차 세계대전이 독일의 패전으로 끝났고, 이어진 세계 대공황으로 독일이 어려울 때 소수당인 나치당에 들어가 정치활동을 시작했습니다.

 

탁월한 연설과 선전능력으로 소수정당을 제1당으로 일으켜 정권을 장악한 후, 총리직과 새로 얻은 대통령직을 합쳐 제3제국의 퓌러(Fuhrer: 총통, 영도자)의 자리에 올랐다. 권력을 잡은 그는 평창주의 정책으로 주변국을 자극하였고, 오스트리아를 병합하고, 뮌헨 협정으로 체코슬로바키아와 수테텐란트 지역을 무혈로 독일에 병합하였고 폴란드를 침공했다가 제2차 세계대전이 발발했습니다. 패색이 짙어지기 전에는 독일인들에게 거의 신으로 숭배받는 수준에 이르기도 했습니다.

 

인류에 커다란 재앙을 안겨준 2차 세계대전은 사실은 독일국민들이 히틀러에게 권력을 주었기 때문입니다.

 

결국 독일 사람들이 지도자를 잘못 선택해서 인류에 커다란 재앙을 준 것입니다. 이러한 현상은 민주주의제도에서 많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스승 소크라테스의 죽음이 다수의 어리석은 배심원에 의해 결정되는 것을 보고 플라톤은 민주주의를 중우정치(衆愚政治)라고 했습니다. 다수결의 원칙은 가장 합리적이라는 가정아래 다수결로 의사결정을 하지만 심각한 오류도 있을 수 있습니다. 진리는 다수가 아니라 소수인 경우도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문화가 힘을 발휘하고, 유행이 힘을 발휘하는 세상에 살아가는 현대인에게 본문을 통해서 주시는 말씀을 받으시기를 축복합니다.

 

 

 

본문말씀

 

 하나님께서 다시 이스라엘에 진노를 내리실 일이 있어 다윗에게 이스라엘과 유다의 병적을 조사할 마음을 품게 하셨습니다. 다윗왕은 요압 총사령관에게 "단에서 브엘세바에 이르기까지 두루 다니며 이스라엘 각 족속의 병적을 조사해 오시오. 민병대가 얼마나 되는지 알아야겠소." 라고 명령하였습니다.

 

요압과 사령관들이 왕에게 인구조사를 반대했지만 뜻을 굽히지 않았습니다. 결국 요압은 전국을 돌아 구 개월 이십일 만에 예루살렘에 돌아와서 총 민병대 수는 칼을 쓸 수 있는 사람이 이스라엘에 팔십만, 유다에 오십만이라고 보고하였습니다.

 

다윗은 병적 조사를 보고받고 양심에 가책을 받고 "제가 이런 못할 일을 해서 큰 죄를 지었습니다. 저는 참으로 어리석었습니다. 야훼여, 이 종의 죄를 용서해 주십시오." 라고 회개기도를 하였습니다.

  

 

인구조사를 한 이유

 

  동일한 사건을 사무엘서와 역대기서는 전혀 다르게 기록되어 있습니다. 사무엘서는 하나님이 다윗을 격동한 것으로, 역대기서는 사탄이 격동한 것으로 기록되어 있습니다. 이 문제는 욥기서에서 답을 찾으면 됩니다. 사탄이 행사한다고 하더라도 하나님께서 허락하셨기 때문입니다.

 

다윗왕이 인구조사를 한 것 때문에 전염병으로 칠만명이 죽었습니다. 제가 어려서 배운 것은 다윗이 인구조사를 한 이유에 대해서 전쟁을 승리한 다윗이 교만해 져서 군사를 늘리기 위해서 실시했기 때문에 징계를 받았다고 배웠습니다.

 

그러나 본문은 이스라엘 백성을 심판, 대적하기 위해서 다윗으로 하여금 인구조사를 하도록 한 것입니다. 그런데 본문을 자세히 보시면 하나님께서 이스라엘을 향하여 진노하셔서 다윗을 감동시키사 인구조사를 하도록 했다고 기록하고 있습니다.

 

『(삼하24:1)여호와께서 다시 이스라엘을 향하여 진노하사 저희를 치시려고 다윗을 감동시키사 가서 이스라엘과 유다의 인구를 조사하라 하신지라』

 

동일한 사건을 다루고 있는 『(역대상21:1)사단이 일어나 이스라엘을 대적하고 다윗을 격동하여 이스라엘을 계수하게 하니라』말씀에서도 이스라엘을 대적하였다고 기록하고 있습니다.

 

즉 하나님께서 이스라엘을 징계하기 위해서 다윗을 격동하여 인구조사를 하게 하였고, 그 죄로 전염병으로 칠만명이 죽게 된 것입니다.

 

또한 인구조사 자체가 죄라고 단정할 수 없는 이유는『(출애굽기30:11-12){주}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 네가 이스라엘 자손의 수에 따라 그들을 계수하여 그들의 총수를 조사할 때에 그들은 각각 자기 혼을 위하여 {주}께 대속물을 드릴지니 이것은 네가 그들을 계수할 때에 그들 가운데 재앙이 없게 하려 함이니라.』는 말씀을 통해서 인구조사를 할 때는 대속물을 드리도록 하였기 때문입니다.

 

정리하면, 하나님께서 백성에게 심판을 하시기 위해서 다윗으로 하여금 대속물로 제사를 드리지 않고 인구조사를 하시도록 한 것입니다.

  

 

백성의 범죄

 

  

그렇다면 백성들에게 어떤 죄가 있는가를 말씀드리겠습니다. 하나님께서 다윗을 기름 부어 왕으로 택하셨습니다. 백성들은 자신들이 택했던 왕 사울에게는 반역을 한 적이 없습니다. 사울 왕이 국가적인 영웅을 죽이기 위해서 시간과 힘을 허비하고 있어도 반역하지 않았습니다.

 

그런데도 하나님께서 세우신 다윗 왕에게는 압살롬의 난과 세바의 난 때 반역하였습니다. 백성들은 압살롬의 편에 서서 다윗 왕을 몰아내려 한 적이 있고, 세바의 편에 서서 다윗을 따르지 않았습니다.

 

세바가 『(사무엘하서20:1-2)우리에게는 다윗 안에서 얻을 몫이 없으며 이새의 아들 안에서 얻을 상속 재산이 없도다. 오 이스라엘아, 각각 자기 장막으로 돌아가라, 하매 이에 이스라엘의 모든 사람이 다윗 따르기를 그치고 올라가서 비그리의 아들 세바를 따랐으나 유다 사람들은 요르단에서부터 예루살렘까지 자기들의 왕에게 굳게 붙으니라.』

 

압살롬의 행위는 지도자 감이 아니었음에도 압살롬을 중심으로 너무 쉽게, 굳세게 뭉쳐서 다윗을 몰아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이것을 심판하신 것입니다.

  

 

단결하여 범죄

  

 

출애굽한 이후 모세가 시내산에 올라가서 기도할 때 백성들은 불평하면서 아론에게 자신들을 이끌 신을 만들어 달라고 간청하였습니다.

 

백성들의 청을 들은 아론이 “'여러분의 아내와 아들딸들의 귀에 걸린 금고리들을 빼서 나에게 가져오시오.' 라고 하자, 온 백성이 저희 귀에 걸린 금 고리들을 빼서 아론에게 가져”왔습니다. 범죄하는 일에는 무섭게 단결하였던 것입니다.

  

 

우리에게 주신 메시지

 

  

청중, 백성의 실수가 지도자가 정책을 잘못 시행하도록 하여 피해를 입을 수 있습니다.

 

그러기 때문에 유행이라고 그냥 따라가지 마시기 바랍니다. 왕따되는 것이 두려워서 하나님의 음성을 묵살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진리는 소수일 수 있습니다. 하나님의 뜻은 처음에는 사람에게 외면당할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하시기 바랍니다.

 

범죄의 확산을 묵상하다가 두뇌는 마비되어 누군가의 지시에 따라서 피를 먹는 [좀비]를 배경으로 한 부산행이라는 영화를 시청했습니다.

 

서울발 부산행 KTX안에 [좀비]에 감염된 한 사람이 승차하여 승객들을 감염하였습니다. 기차를 중간에 멈추고 내리려고 시도했지만 역전주변도 좀비로 변한 사람들로 인산인해를 이루어서 내리지 못했습니다. 계속 부산을 향해 가다가 마침내 기관사마저 좀비가 되어 겨우 2명만 살아남는 내용이었습니다.

 

저는 부산행 영화를 시청하고, 우리시대에 전염병같이 우리를 마비시켜 버린 것들을 생각했습니다.

 

무엇보다 자녀가 부모를, 학생이 교사를, 사원이 오너를, 국민이 지도자를 존경하지 않는 풍토와 감사하지 아니하고 있는 것이 무서운 좀비현상이라고 생각합니다. 종교인과세도 조금만 방향이 바뀌면 피흘려 얻은 종교와 청치의 분리가 깨질 수 있고, 동성연애나 동성결혼도 사회를 지키는 기둥을 흔들 수 있는 요소입니다. 기도해야 할 일입니다.

 

2017년 추수감사절에 시대의 흐름과 반대로 감사하는 마음을 가지시기를 축복합니다. 국민의 잘못하여 지도자가 정책을 잘못 결정하지 아니하도록 기도합니다. 감사가 우리로부터 온 나라에 퍼져나가도록 결단합니다!

 

 

 

분당소재 새소망교회 담임목사 유장춘 (www.yebae.com)

 


 
기사입력: 2017/11/24 [13:40]  최종편집: ⓒ lawnchu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