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계교단
유영희 목사, “화합과 결단으로 내실있는 도약과 성숙으로 나아간 한 해”
“기하성 총회의 정체성 회복과 정통성은 반드시 이어갈 것
통합기독공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5/20 [12:5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통합기독공보

 

 

유영희 목사(기독교하나님의성회 총회장)는 기자들과의 인터뷰를 통해 이번 한 해동안 총회는 화합과 결단으로 내실있는 도약과 성숙으로 나아간 한 해라며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 속에서도 이를 극복했다고 이야기했다.

 

또한, 기하성 총회의 정체성 회복과 정통성은 반드시 이어갈 것이며 순총학원 문제도 빠르게 해결해 나갈 것임을 약속하고 순복음의 역사를 잊지 않고 이를 지켜 열매를 맺을 것이라고 다짐했다.

 

유영희 총회장은 69차 총회를 위해 기도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이번 총회는 회개, 회심 회복, 영광이라는 주제 아래 나아갈 것이며 오직 하나님 중심으로 세워지기 위하여 먼저 회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하성 총회장으로 연임된 유영희 목사는 그간 리더자로서 온화하고 탁월한 리더십으로 총회를 이끌어온 바 있으며, 낮은 자세와 겸손한 마음으로 총대원들을 품는 큰 그릇과 같은 이로서 평가 받은 바 있다.

 

유 목사는 그간 탁월한 리더십을 바탕으로 기하성 총회를 이끌어 왔다. 이와 함께 전 총대들의 손발 역할을 감당하며 신선한 새벽이슬처럼 민족과 세계복음화를 위한 복음의 문을 열어가고 있다.

lawnchurch.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