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계교단
사랑의 교회, 한국전쟁 70주년 복음적평화통일주일예배 드려
‘통일의 플랫폼이 되게 하소서!’ 마음모아 기도
전민주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6/28 [17:1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통합기독공보


사랑의교회
(담임 오정현 목사)가 매년 6월 넷째 주를 복음적평화통일주일로 정하고 통일을 위해 기도하는 시간을 가졌다.

오정현 목사는 오늘 세 번째 스가랴 강해설교 한국 전쟁 70주년 질투하시는 하나님’ (스가랴 1:7 ~ 17)이란 제목의 말씀을 전하며 하나님이 이스라엘 민족을 다시 회복하셨듯 우리 민족에게도 다시 하나 되는 날을 허락하실 것을 믿는다우리 가운데 코로나바이러스라는 고난과 아픔이 있더라도 또한 이념으로 갈라진 한반도의 아픔까지도 우리 앞에 서 계시는 예수님을 바라보고 의지한다면 모든 것을 이겨 낼 수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사랑의교회 주일예배는 온라인과 현장예배로 드렸다. 현장에배에 참석하는 성도은 생활 속 거리두기를 지키며 본당 출입 인원에 제한을 두었다. 교회 입장시에는 발급된 QR코드를 활용했고, 새가족이나 방문자 QR코드가 없는 분들은 예배참석자 카드를 작성하고 입장하도록 했다.

lawnchurch.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