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동교단
동한서노회, 제84회 정기노회 개최해
6개 교회 가입 노회 더욱 확장돼…교하대광교회 전도물품 3톤 지원했다
통합기독공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3/10/17 [20:0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통합기독공보



▲     ©통합기독공보

  

17일 예장합동(총회장 오정호 목사) 동한서노회(노회장 정신길 목사)가 제84회 정기노회를 서울시 관악구 소재 성약교회(담임 박범재 목사)에서 개최했다.

 

  © 통합기독공보

 

정기회는 목사회원 44명, 장로회원 6명이 참석해 성수됨으로 개회가 선언됐다. 이번 정기회에서는 6개 교회가 신입회원으로 가입해 확장되어지는 기쁨이 있었으며 이들을 노회원으로서 축하하는 시간을 가졌다. 

 

  © 통합기독공보

 

이어 각 부서의 보고와 회의록 낭독이 있었으며 특별히 노회 발전을 위해 노력해준 성약교회에게 감사패를전달했다.

  © 통합기독공보

 

앞서 드린 예배는 김승도 목사(서기)의 인도로 시작됐다. 설교는 정신길 목사가‘잘 준비하고 관리하라’는 제하로 말씀을 선포하며 “중직자인 우리는 하나님의 소유를 주님의 방법대로 관리할 사명이 있다”고 강조했다.

 

  © 통합기독공보

 

정신길 목사는 “관리자적 사명을 잘 감당해야 한다”며 “이것이 바른 신앙과 이어진다”고 말하고 “그렇기에 성전을 관리하며 말씀을 가르치는 일에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전했다.

 

정 목사는 “온전한 헌신을 통해 신앙 관리를 잘해야 한다”며 “본문을 통해서 우리가 절실히 느껴야 할 것은 무엇보다도 신앙관리, 거룩한 하나님의 뜻을 따르는 일에 레위지파가 철저했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정 목사는 “동한서노회와 지교회가 레위지파와 같이 하나님께서 주시는 완전한 축복을 누리기를 바란다”며 “하나님께 인정 받아 세계 열방을 향해 아름답게 쓰임 받는 노회가 되자”고 이야기했다.

 

  © 통합기독공보

 

  © 통합기독공보

 

  © 통합기독공보

 

특별히 이 날 노회장이 시무하는 교하대광교회에서 전도물품 3톤(삼천만원 상당)을 지교회들에게 지원했으며 회원들에게도 고급 선물들을 전함으로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후, 건축 중인 금천교회(담임 박병호 목사)를 방문해 기도하고 교제하는 시간이 있었다.

 

 

 

 

lawnchurch.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많이 본 뉴스